사서의 역량 강화 지원과 처우 개선이 먼저다
  • 작성부서 국제교류홍보팀
  • 등록일 2022-11-07
  • 조회 293
글자크기

립중앙도서관은 「디지털 전환과 코로나19로 인한 사서직 직무 변화 현황 조사 및 정책적 지원 방안」 연구에서 디지털 전환 시대 도서관 서비스 질 향상을 위해서 ‘사서직 종사자의 역량 강화 지원과 처우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 연구에서는 코로나19와 그로 인해 더욱 가속화된 디지털 전환이 도서관과 사서직 업무에 어떤 변화를 가져왔는지 조사하기 위하여 도서관 관종별 사서직 공무원들을 대상으로 직무 관련 설문 및 면접 조사, 국가도서관통계시스템과 조사표를 활용한 도서관 운영 현황과 이용 행태 분석 등을 진행하였다.

연구 결과, 코로나19 시기 증가한 비대면 서비스는 신기술 도입과 디지털화로 인한 신규 콘텐츠 서비스 증가로 이어졌고, 새롭게 구축 및 제공된 다수의 서비스가 앞으로도 계속 운영될 것으로 파악되었다. 만성적 인력 부족 상황에서 새로운 비대면 서비스의 증가로 사서직 종사자들은 업무량과 업무 강도에 대한 부담감을 상당히 느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디지털 정보기술의 발달과 4차 산업혁명 가속화 등도 도서관 기능 확장과 사서의 역할 변화를 촉진하는 주요인으로 작용하고 있었다. 시대적 흐름에 맞춘 도서관 역할의 확장‧변화라는 정책적 목표 달성과 도서관 서비스 질 향상은 도서관 전문 인력의 역량 강화와 처우 개선을 위한 노력이 함께 논의되고 실행될 때 가능할 것으로 보았다.

이에 따른 제언으로 ▲디지털 정보 기술 발달 등으로 더욱 확장되고 있는 도서관 역할 수행과 도서관 현장의 만성적 인력 부족 해결을 위한 사서 인력 충원, ▲사서직 종사자의 전문성과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훈련 기회 보장 및 사서 수당 인상 등 현실적인 보상체계 마련을 통한 처우 개선, ▲도서관 이용자 응대 과정에서 사서직 종사자가 겪게 되는 감정 노동 문제를 예방하고 보호할 수 있는 적극적 대책 마련 등의 필요성을 제시했다.

국립중앙도서관 관계자는 “디지털 기술의 발달로 인해 도서관의 역할이 확장되고 있는 시대에 이번 연구가 사서직 종사자들의 근무 여건 개선과 전문 역량 강화를 위한 효율적인 방안들을 함께 고민하고 찾아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이번 연구용역의 최종보고서는 국립중앙도서관 누리집(www.nl.go.kr)과 정책연구관리시스템 누리집(www.prism.go.kr)을 통해 누구나 볼 수 있다.

디지털 전환과 코로나19로 인한 사서직 직무 변화 현황조사 및 정책적 지원방안 최종보고서 보러 가기


(원문출처)

https://www.nl.go.kr/NL/contents/N50603000000.do?schM=view&id=44293&schBcid=normal0302

담당부서 : 국제교류홍보팀 (02-590-0797 )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