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양서친환경도서관 「블라인드 북」 도서 추천 서비스 제공
  • 작성부서 국제교류홍보팀
  • 등록일 2021-02-19
  • 조회 67
글자크기

서친환경도서관에서는 어린이 및 일반 자료실 이용자를 대상으로 도서 추천 서비스 ‘블라인드 북’을 제공한다. ‘블라인드 북’이란 이용자가 도서의 키워드만 보고 선택하는 도서 추천 서비스이다. 매월 도서관 사서는 특정한 주제에 맞춰 도서를 선별하고 키워드만 추출하여 이용자에게 포장된 상태로 제공한다.


사진1. 홍보문(출처: 양평군)

‘정보의 홍수’라 불리는 현대사회에서 선택이란 어려운 일이 되었고 이와 같은 문제는 도서관에서도 발생한다. ‘블라인드 북’은 어떤 도서를 읽어야 할지 어려움을 겪는 이용자에게 도움이 되는 맞춤형 서비스이다. 이용자는 선별된 도서의 키워드를 개인의 취향에 맞게 선택하여 독서함으로써 독서능력과 습관을 기를 수 있다.

블라인드 북은 코로나19로 인해 도서관에서 머무르는 제한된 시간과 낮아진 방문율을 극복하기 위함이다. 현재 자료실에서 머무를 수 있는 시간은 30분으로 약 6만 권이 넘는 도서 중에서 이용자가 7권을 고르는 데에는 부족한 시간이다. 이용자가 키워드만 보고 마음에 드는 도서를 고르는 것은 제한된 시간 안에 효율적으로 도서를 선택하는 데에 큰 도움이 된다. 그리고 표제와 내용을 모르는 도서와의 우연한 만남은 독서 흥미를 유발하여 도서관 방문을 장려하고 독서 편식 습관도 해결할 수 있다.

‘블라인드 북‘ 서비스는 양서친환경도서관 어린이 및 일반 자료실에서 1인 1권에 한하여 데스크에서 대출 할 수 있다. 블라인드 북 도서로 선정된 도서는 예약과 상호대차가 불가하다. 이용자 만족도 조사를 위해 책과 함께 동봉된 리뷰지를 작성하여 데스크에 제출하면 도서관이 더 발전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도움이 된다.

또한 용문도서관은 앞서 분기별로 주제를 선정하여 다양한 책을 선정해 이용자에게 제공하는 북 큐레이션, ‘아’ 다르고 ‘어’ 다르다 를 운영하고 있다. 이 서비스는 양질의 책을 이용자와 만나게 해주고 독서에 대한 흥미를 돋우는 데 목적이 있다. 도서관 과장(이명복)은 “블라인드 북, ‘아’ 다르고 ‘어’ 다르다 와 같은 북 큐레이션 서비스 제공을 통해 코로나19와 비대면 시대 속에 지쳐있는 이용자에게 새로운 경험을 선사하여 도서와의 연결과 소통을 강화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원문출처)

https://www.yp21.go.kr/www/selectBbsNttView.do?key=1112&bbsNo=2&nttNo=141048&searchCtgry=&searchCnd=all&searchKrwd=&pageIndex=1&integrDeptCode=

위로